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Fashion

탐나는 NEW 쇼핑 공간! 패션 하우스 플래그십 스토어

우먼동아일보

입력 2015.12.14 22:11:00

트렌디한 쇼핑 플레이스를 묻는다면 알려주고 싶은 곳이 있다. 독특한 인테리어, 다양한 아이템, 차별화된 서비스가 가득한 패션 하우스의 플래그십 스토어 6곳을 소개한다. 기자가 직접 매장에서 셀렉트한 아이템은 보너스!


클래식의 상징, 버버리의 모든 것
버버리 서울 플래그십 스토어

버버리 고유의 체크 문양을 형상화한 파사드가 멀리서도 시선을 사로잡는 곳. 영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브랜드 버버리의 모든 것을 볼 수 있는 공간이다. 지하 2층과 루프톱 포함 지상 11층으로 이루어진 13층 건물로 총면적이 3305㎡(약 1천평)에 달하는 어마어마한 규모다. 그중 지하 1층부터 지상 5층까지 총 6개 층이 쇼핑을 위한 공간으로 꾸며졌다. 지하 1층은 여성 가방과 슈즈 코너, 2층은 여성 컬렉션, 3층은 버버리프로섬, 4층은 남성 패션 아이템이 진열돼 있다. 5층은 프라이빗 고객 전용 라운지로 전문 상담원이 미리 취향에 맞게 아이템을 골라놓는다. 내부 인테리어는 헤링본 마루를 깔고 대리석 계단을 설치하는 등 유럽풍의 고풍스러운 스타일로 완성했다. 디지털 테크놀로지를 적용한 신선한 디스플레이도 눈에 띈다. 매장에 설치된 디지털 스크린과 비디오 스크린에서는 감각적인 브랜드 콘텐츠가 재생되고 런던의 런웨이를 비롯한 이벤트도 생중계되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찾는 물건이 없는 경우 온라인으로 검색해 주문하고 매장에서 찾는 ‘컬렉트 인 스토어’ 서비스도 제공한다. OPEN 오전 10시 30분~오후 8시 ADD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로 10길 23 TEL 02-3485-6600

탐나는 NEW 쇼핑 공간! 패션 하우스 플래그십 스토어

1 버버리의 상징인 체크를 형상화한 건물 외관. 2 섬세한 레이스 디테일이 돋보이는 트렌치코트, 4백40만원. 3 플라워 패턴으로 포인트를 준 버킷 백. 3백50만원. 4 지그재그 디테일과 파스텔 컬러의 조화가 재미있는 토트백. 60만원대. 5 면마다 각기 다른 컬러를 매치한 백팩. 50만원대.


멤피스 스타일의 컬러풀한 공간
드페이

티에리 뮈글러, 콜롬보, 까사데이 등 세계적인 하이엔드 브랜드를 국내에 성공적으로 소개한 21드페이의 수장 페이리와 제2차 세계대전 때 사용한 텐트를 멋스러운 가방으로 재탄생시키며 주목받은 디자이너 정관영. 드페이는 이 둘이 의기투합해 만든 새로운 가방 브랜드다. 브랜드의 상징은 비비드한 컬러와 지그재그 디테일로 이미 셀렙들 사이에 ‘머스트 해브’로 소문이 났다. 올가을 압구정 로데오거리에 문을 연 드페이 플래그십 스토어에도 브랜드의 이런 상징적인 요소들이 녹아들어 있다. 통통 튀는 알록달록한 컬러에 그래픽적인 패턴을 더한 ‘멤피스 스타일(Memphis Style)’로 꾸며 디자인 완성도를 높인 것. 네온 컬러 아크릴 박스와 구조적인 오브제들이 가방과 함께 어우러져 키치한 미술품을 보는 듯 독특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카테고리는 가방에 그치지 않는다. 스니커즈, 스웨트 셔츠, 와펜, 향수, 캔들, 액세서리까지 다양하게 갖춰져 있다. 이곳은 쇼룸인 동시에 카페로 매장 앞쪽에 설치된 바에서 커피나 생과일주스 등의 음료를 주문하고, 매장 안쪽과 테라스에 있는 테이블에서 느긋한 티타임 시간을 가질 수 있다. OPEN 오전 10시 30분~오후 9시 ADD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53길 13 TEL 02-3446-9453



국내 최초의 단독 폴로 매장
랄프로렌 폴로

누구나 한 벌쯤 갖고 있을 정도로 전 국민적인 사랑을 받는 미국 브랜드 랄프로렌의 폴로 프리스탠딩 스토어. 국내 최초의 단독 폴로 매장으로 세계적으로도 손꼽히는 규모를 자랑한다. 뉴욕 소호의 랄프로렌 매장을 모티프로 지어 미국 영화 속 고급 주택을 보는 듯 우아한 분위기를 풍긴다. 실내 역시 높은 층고와 나뭇결 무늬를 살린 바닥과 벽, 하얀 벽돌로 멋스러운 인테리어를 완성했다. 1층과 2층은 젊고 트렌디한 스타일을 강조한 남성 컬렉션이, 3층은 세련된 드레스 컬렉션부터 캐주얼 라인까지 다양한 여성 컬렉션이 갖춰져 있다. 폴로 하면 떠오르는 캐시미어 스웨터와 폴로 셔츠도 만날 수 있다. 4층은 칠드런 웨어로 세 살부터 스무 살까지 넓은 연령대를 아우르는 제품을 선보인다. 앙증맞은 강아지용 폴로 셔츠와 니트도 눈길을 사로잡는다. OPEN 오전 10시 30분~오후 9시 30분 ADD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 13길 31 TEL 02-6004-0220



탐나는 NEW 쇼핑 공간! 패션 하우스 플래그십 스토어

1 포멀한 재킷에 쇼트 팬츠로 시크함을 더한 F/W 룩. 2 부드러운 질감의 캐시미어 머플러. 가격미정. 3 부드러운 촉감의 양털 플랩이 유니크한 숄더백. 19만8천원. 4 톤 다운된 컬러와 표면의 텍스처가 특징인 노스 무어 사첼백. 37만8천원. 5 사람 키만큼 큰 선인장과 금속 행어가 모던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한다.


뉴욕에서 온 스타일리시한 가방
조이그라이슨

‘황정음 백’ ‘고준희 백’으로 불리며 완판을 기록할 정도로 폭발적인 사랑을 받고 있는 가방 조이그라이슨. 뉴욕에서 탄생한 조이그라이슨은 코치, 캘빈클라인을 거쳐 마크제이콥스의 가방과 액세서리 디자인 총괄 디렉터로 명성을 얻은 디자이너 조이그라이슨이 2006년 론칭한 가방 브랜드다. 아직은 생소하게 느껴지는 이 브랜드의 플래그십 스토어는 이태원의 작은 골목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눈여겨보지 않으면 그냥 지나칠 정도로 아담한 규모지만 오래된 주택을 개조해 만든 공간이라 누군가의 집에 놀러온 듯 구석구석 탐색하는 재미가 쏠쏠하다. 실내는 순백의 외관과 달리 꽤 화려한 분위기. 인테리어 대세로 떠오른 선인장과 금빛으로 빛나는 철제 구조물을 활용해 고급스러우면서도 모던한 스타일을 완성했다. 조이그라이슨은 고급스런 가죽과 세련된 디테일이 돋보이는 럭셔리 라인 ‘조이그라이슨’과 유니크한 디자인에 합리적인 가격이 장점인 ‘트라이베카 바이 조이그라이슨’ 두 라인으로 이루어져 있는데 이곳에서는 두 가지 모두 만나볼 수 있다. 브랜드에서 직접 바잉한 액세서리와 슈즈도 선보여 토털 쇼핑이 가능하다. 그동안 편집숍에 국한되어 다양한 제품을 보기 힘들었던 아쉬움을 해소해줄 공간임에 틀림없다. OPEN 오전 11시~오후 9시(월요일 휴무) ADD 서울시 용산구 녹사평대로 168-16 TEL 02-749-5329



유의 힘을 지닌 선글라스 하우스
젠틀몬스터

배, 주방, 목욕탕 등 독특한 콘셉트와 감각적인 인테리어로 새로운 쇼룸을 오픈할 때마다 화제를 모으는 아이웨어 브랜드 젠틀몬스터. 이번에 문을 연 신사동 쇼룸의 테마는 ‘집과 치유(Home and Recovery)’다. 지하 1층부터 지상 5층에 이르는 공간에 다양한 오브제를 통해 감정의 회복을 보여주는데, 각 층마다 완전히 다른 인테리어로 보는 재미를 더했다. 지하 1층은 휴식의 공간인 침실과 누구나 갖고 싶어 하는 드레스룸으로 꾸미고 일상에서 사용하는 안경들을 전시했다. 로비 역할을 하는 1층은 가내수공업을 의미하는 이발소와 방직기로 포인트를 줬다. 2, 3층은 선글라스 컬렉션을 만나는 공간. 하얀 석고 붕대로 벽을 감싸고 가위와 하얀 천으로 장식한 2층은 치유를 표현하며, 3층은 다시 집으로 돌아와 욕실 공간을 표현했다. 4, 5층은 라운지로 조도를 낮추고 안락한 소파를 두어 편히 쉬었다 갈 수 있게 했다. 뚜렷한 주제를 가진 공간이기에, 한 바퀴 돌고 나면 마치 박물관이라도 둘러본 듯 예술적 감성이 충만해진다. OPEN 낮 12시~오후 9시 ADD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로 10길 23 TEL 070-5080-0194

탐나는 NEW 쇼핑 공간! 패션 하우스 플래그십 스토어

1 화장품과 선글라스가 조화롭게 어우러진 3층 공간. 2 포인트로 활용하기 좋은 화려한 디자인의 선글라스. 21만원대. 3 심플한 디자인의 선글라스는 사계절 내내 활용 가능한 아이템. 21만원대. 4 마크라메 레이스 디테일이 섬세한 란제리 세트. 브래지어 47만4천원, 팬티 19만3천원. 5 섹시한 뷔스티에를 레이어드한 란제리룩. 셔츠 54만원, 뷔스티에 2백2만5천원.


청담동 최초의 란제리 플래그십 스토어
라펠라

이탈리아 장인이 한땀 한땀 만드는 란제리 브랜드 라펠라. 지난 7월 청담동 명품거리에 오픈한 라펠라 플래그십 스토어는 ‘전 세계 최대 규모’라는 화려한 타이틀을 가진 곳이다. 또한 청담동 명품거리에 위치한 유일한 란제리 브랜드 매장이기도 하다. 그런 만큼 인테리어부터 세심하게 공을 들였다. 프라다와 미우미우 매장을 설계한 이탈리아의 유명 건축가 로베르토 바치오키가 디자인을 맡아 고급스럽고 도회적인 브랜드 감성을 표현했다. 462㎡(140평) 규모의 매장에 사용한 대리석과 가죽 등 모든 자재를 이탈리아에서 직접 공수해왔을 정도. 처음 이곳을 방문한 사람은 근사한 인테리어에 감탄하고 다양한 라인업에 또 한 번 놀라게 된다. 란제리로 유명하지만 사실 라펠라는 아틀리에 컬렉션, 스윔 웨어, 슈즈, 라운지 웨어, 퍼퓸, 남성 웨어까지 갖추고 있는 토털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다. 청담동 플래그십 스토어에는 이 모든 라인이 여러 개의 존으로 나뉘어 디스플레이되어 편리한 쇼핑을 돕는다. 샴페인과 다과를 즐길 수 있는 공간도 있어 느긋하게 내 몸에 맞는 옷을 피팅해볼 수 있다. OPEN 오전 11시~오후 8시 ADD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로 436 TEL 02-501-7180



기획 · 최은초롱 기자 | 진행 · 김지덕 프리랜서 | 사진 · 김도균


여성동아 2015년 12월
Fashion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