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Living

산부인과 전문의와 함께하는 Good bye PMS 캠페인! 당신이 꼭 알아야 할 호르몬 이야기

우먼동아일보

입력 2015.07.06 21:51:00

여성의 몸에 일어나는 모든 변화에는 호르몬이 관여돼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특히 생리불순이나 PMS(월경전증후군)를 심하게 겪고 있다면 바로 이 호르몬 균형에 적신호가 켜진 것일 수 있다는데…. 여자라면 반드시 알아야할 호르몬 이야기를 시작한다.

산부인과 전문의와 함께하는 Good bye PMS 캠페인! 당신이 꼭 알아야 할 호르몬 이야기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 산부인과 김태희 교수에게 듣는다
알쏭달쏭 호르몬 Q&A


Q1 호르몬 불균형은 왜 생기나요?
잘못된 생활습관과 스트레스로 인해 뇌하수체에 이상이 생기거나 도파민 감소, 갑상선 기능 이상 등 다양한 원인에 의해 발생한다. 생리 주기에 따른 에스트로겐과 프로게스테론의 급격한 변화, 프로락틴의 분비 이상 등은 호르몬 불균형을 초래해 월경불순이나 무월경, PMS 등 생리 관련 질병을 유발하기 쉽다.

Q2 PMS에 대해 알려주세요.
PMS는 월경전증후군으로 여성 호르몬 불균형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질병’이다. 보통 월경 7일 전부터 아랫배와 가슴 통증, 두통, 피부 트러블 등 신체적 증상이 나타나며, 감정 기복과 짜증, 신경과민 등 정신적 증상이 동반된다. 심한 여성의 경우에는 PMS로 인해 일생 동안 겪는 고통이 약 3천 일에 달한다. 증상이 심할 땐 산부인과를 방문해 상담을 받는 것이 현명하다.

Q3 호르몬 불균형이 임신에도 영향을 미치나요?
호르몬 불균형은 월경불순이나 무월경의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임신에도 영향을 미친다. 특히 유즙 분비 호르몬인 프로락틴은 출산 후 모유 수유에 도움을 주는 호르몬인데, 비정상적으로 과다 분비나 이상 분비될 경우 고프로락틴혈증으로 발전해 배란 장애로 인한 난임의 원인이 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Q4 호르몬 균형 유지에 도움이 되는 방법은 무엇인가요?
지나친 저체중이나 과체중은 호르몬 균형을 깨트리는 원인이 될 수 있다. 규칙적이고 건강한 생활습관으로 적정 체중을 유지하는 노력이 필요하다. 환경호르몬을 유발하는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는 것도 도움이 된다. 무엇보다 규칙적인 산부인과의 검진을 통해 몸 상태를 꾸준히 점검하고, 문제점 여부를 상담하는 것이 건강을 유지하는 좋은 습관이다.


EDITOR’S PICK! 종근당 프리페민
효과적인 PMS 관리를 원한다면 국내 유일의 천연물의약품 PMS 치료제인 종근당 ‘프리페민정’에 주목할 것! 프리페민은 아그누스카스투스 열매 추출물로 제조된 천연물의약품으로 PMS 증상을 개선하는 데 도움을 준다. 1999년 유럽의약품청(EMA) WEU(Well Established Used)에 등록돼 그 효과와 안전성을 입증받았고, 제약 강국인 스위스를 시작으로 현재 전 세계 14개국에서 판매되고 있다. 원료 추출부터 완제품 제조에 이르기까지 유럽과 국내의 엄격한 기준에 따라 철저하게 품질이 관리된다. 하루 한 알로 간편하게 복용할 수 있으며, 3개월 이상 꾸준히 복용하면 여성 호르몬의 균형을 맞추고 다양한 PMS 증상을 개선할 수 있다.

산부인과 전문의와 함께하는 Good bye PMS 캠페인! 당신이 꼭 알아야 할 호르몬 이야기




기획 · 안미은 기자 | 사진 · REX


여성동아 2015년 0월 619호
Living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