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Food

Semi dry: 채소를 즐기는 세련된 방법 ‘채소를 말리면 맛이 깊어진다’는.......

우먼동아일보

입력 2013.08.21 17:32:22

Semi dry: 채소를 즐기는 세련된 방법 ‘채소를 말리면 맛이 깊어진다’는.......


“채소를 잘라서 말린다”
이 단순한 과정을 거치는 것만으로 놀라울 정도로 맛있어지는 것이 바로 말린 채소의 매력. 따스한 햇살을 듬뿍 받은 채소는 고유의 맛이 우러나와 깊은 맛을 느낄 수 있다. 말리는 과정에서 수분이 빠지기 때문에 볶음이나 조림을 만들 때 물이 많이 생기거나, 모양이 흐트러질 염려도 없다. 채소의 맛이 잘 우러나기 때문에 그만큼 조미료를 덜 쓰고, 맛국물을 따로 낼 필요도 없다.

말린 채소라고 하면 보통 바싹 말린 ‘무말랭이’나 ‘말린 표고’를 떠올리게 되는데, 이 책에서 소개하는 말린 채소는 무말랭이나 말린 표고보다는 시간이 조금 덜 걸리고, 물에 불릴 필요가 없는 Semi dry(반건조) 상태로 말린 것들이다. 대부분 1시간~반나절 정도면 완료되기 때문에 시간이 없다는 이유로 주저하는 바쁜 직장인에게도 유용하다.  



도움주신 곳· 그린홈 02-324-6130


여성동아 2013년 8월
Food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