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ife With Specialist 소잉팩토리 매니저 유지혜의 쉽고 재미있는 DIY

GOOD 잠 프로젝트

소잉으로 열대야 극복

기획·한여진 기자 | 사진·홍중식 기자

입력 2014.07.30 11:50:00

여름이면 어김없이 찾아오는 불청객, 열대야. 무더운 날씨 탓에 뜬눈으로 밤을 지새우는 이들을 위해 준비했다. 만드는 재미와 보는 즐거움, 그리고 상쾌한 아침을 위한 숙면까지! 일석삼조 효과를 누릴 수 있는 숙면 아이템 3총사. 잠 못 이루는 한여름 밤, 깊은 꿈나라로 안내하는 소잉의 매력 속으로 초대한다.
GOOD 잠 프로젝트
1 시원한 바람이 솔솔~ 파자마

면 100% 원단으로 만든 파자마는 통풍이 잘돼 숙면을 돕는다. ‘모나루나(MONALUNA)’ 원단은 유기농 인증 제품으로 피부에 직접 닿는 옷을 만들 때 즐겨 사용하는 아이템. 하늘색과 연두색 모나루나 원단으로 시원한 아이 파자마를 만들어보았다. 편안한 느낌을 더하기 위해 디자인은 심플하게, 원단은 개성 있는 패턴을 선택했다. 앞면과 뒷면 각각 2장씩 재단해 이어 박은 뒤 허릿단에 고무줄을 넣으면 완성!

2 둥실둥실 뭉게구름 모빌

잠이 오지 않을 때 한 번쯤 해보았을, 천장 보며 양 세기 놀이. 무더운 여름엔 양 대신 빗방울을 하나하나 세보는 건 어떨까? 빗방울이 달린 뭉게구름 모빌은 천장에 모빌로 걸어도 좋지만, 두세 개 만들어 밋밋한 벽을 꾸며도 근사하다. 구름은 구름 모양으로 자른 원단 두 장을 안쪽 면을 맞대고 창구멍을 남겨 박은 뒤 솜을 채우고 창구멍을 공그르기해 만든다. 빗방울은 자투리 조각 원단을 활용해 구름과 같은 방법으로 만들어 실로 구름에 매단다.

3 눈의 피로 싹~ 아로마 패브릭 수면 안대



숙면을 위한 필수품인 수면 안대. 만드는 방법은 안대 모양으로 자른 원단을 겉과 겉이 마주보게 포갠 후 아래에 도톰한 솜을 깐다. 고리를 원단과 원단 사이에 넣고 재봉한다. 솜 부분은 뒤집었을 때 테두리 부분이 두꺼워지지 않도록 재봉선과 최대한 가깝게 자르고, 나머지 원단은 시접 0.5cm 간격을 두고 자른다. 솜에 아로마 오일을 몇 방울 떨어뜨린 후 뒤집어서 공그르기로 마무리하면 아로마 효과까지 볼 수 있는 퍼펙트 수면 안대가 완성된다. 파자마와 모빌, 안대에 사용한 원단은 2014 모나루나 서머 패브릭 언더 더 시 컬렉션으로 부라더소잉팩토리(www.brothersf.co.kr/shopping)에서 구입할 수 있다.

GOOD 잠 프로젝트
유지혜브랜드 매니저

부라더상사 소잉팩토리에서 누구나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이지소잉, 목공·손바느질과 재봉기를 함께 활용하는 하프소잉 등 다양한 DIY 콘텐츠를 개발하고 알리는 아이디어 메이커다.

※ 칼럼에 나온 파자마, 모빌, 수면 안대를 독자에게 드립니다. 원하시는 분은 간단한 사연을 애독자 엽서에 적어 8월 14일까지 보내주세요. 당첨자는 여성동아 9월호에 발표합니다.

여성동아 2014년 8월 608호
Life 목록보기 좋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