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Fashion Must have

잘생긴 샌들

Supernova Teva!

기획ㆍ신연실 기자 | 사진ㆍ지호영 기자, REX 제공

입력 2014.04.04 15:44:00

미국 ‘보그’는 2014년 유행 아이템을 꼽는 기사에서 지난해 셀린느의 디자이너 피비 파일로를 통해 수직적 신분 상승을 경험한 브랜드 ‘버켄스탁’을 언급하며 “2013년이 버켄스탁의 해였다면, 2014년은 ‘테바(Teva)’ 샌들의 해가 될 것이다”라고 단언했다. 테바는 올해로 창립 30년을 맞는 스포츠 슈즈 브랜드로, 1990년대 중반에 ‘스포츠 샌들’로 업계를 평정한 바 있다. 흔히 알고 있는 PVC 소재 플립플롭에 나일론 앵클 스트랩이 더해진, 스포츠 샌들 하면 떠오르는 바로 그 스타일이다. 한데 이것이 셀린느의 ‘퍼(fur)켄스탁’처럼 소재를 고급화하고 주얼 장식을 더하거나 컬러 블록을 활용하는 등 세계 유수 디자이너들의 손에 의해 화려하게 변주되고 있는 것! 프라다, 마크제이콥스, 마르니, 드리스반노튼, 아크네, 지방시 등이 선보인 스포티즘 스타일에서 그야말로 화룡점정이 돼 패셔니스타들의 ‘머스트 해브’아이템으로 주목받고 있다. ‘쓰레빠’ 가문 중 럭셔리 작위를 받을 다음 타자로는 우리나라 중딩들의 ‘삼선 슬리퍼’가 점쳐지고 있다하니, 언제 어떻게 될지 모르는 건 사람의 운명만은 아닌 모양이다.

잘생긴 샌들
TEVA

플립플롭에 벨크로 스트랩이 달린 테바의 오리지널 샌들. 매해 기본 디자인은 유지하면서 밑창과 스트랩의 컬러 배색만 달리한 버전을 선보인다. 5만9천원.

1 슈콤마보니 버켄스탁과 테바 샌들의 특징만 쏙쏙 뽑아 한 켤레에 담고 컬러 비즈를 장식했다. 32만8천원.

2 유나이티드누드 하나로 이어지는 페이턴트 스트랩이 발등에 착 감긴다. 35만8천원.



3 라코스테 슬리퍼에 컬러 배색한 스웨이드 앵클 스트랩으로 스포츠 무드를 더했다. 14만9천원.

4 페르쉐 버클 장식한 가죽 스트랩을 여러 개 달아 포멀한 의상과 매치하기도 좋다. 가격미정.

5 알도 스트랩 모두를 골드 에나멜로 매치해 포인트 아이템으로 제격. 7만8천원.

6 닥터마틴 원조 테바 샌들의 디자인을 쏙 빼닮았지만 브랜드 고유의 아웃솔과 장미 프린트 스트랩으로 유니크함을 더했다. 19만5천원.

잘생긴 샌들
스타일리스트ㆍ이그네

여성동아 2014년 4월 604호
Fashion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