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Living 무료개조│바스닥터 욕실 개조

서울시 성동구 마장동 김선주씨네

“깨끗해진 욕실 덕분에 집안에 웃음꽃이 활짝 피었어요”

기획·권소희 기자 / 사진·지재만 기자 || ■ 욕실코팅협찬·바스닥터(02-456-4500 www.bathdoctor.co.kr)

입력 2006.07.29 10:48:00

서울시 성동구 마장동 김선주씨네

욕실 전체를 화이트 컬러로 깔끔하게 항균 코팅하고 한쪽 벽면은 포인트 타일을 붙여 입체감을 살렸다. 코너에는 2단 슬라이드 바를 달아 수납 기능을 더했다.

서울시 성동구 마장동 김선주씨네

자잘한 물건을 넣어 깔끔하게 정리할 수 있도록 넉넉한 크기의 3단 수납장을 달았다.


서울시 성동구 마장동 김선주씨네

서울시 성동구 마장동 김선주씨네

before


결혼 6년 만에 내 집을 장만했다는 김선주 주부(33). 얼마 전 이사 온 새집은 지은 지 10년이 넘은 낡은 아파트라 집안 곳곳에 손볼 곳이 한두 군데가 아니었다고. 특히 욕실은 곰팡이가 군데군데 끼어 있고 악취가 심하게 나 욕실문을 열 때마다 우울한 기분을 떨칠 수 없었다고 한다. 지난해 겨울 교통사고 후유증으로 몸이 좋지 않은 남편이 욕실을 사용할 때마다 불편해하는 것이 가장 마음 아팠다는 아내 김씨의 바람대로 바스닥터에서는 곰팡이와 유해세균을 없애주는 항균 코팅으로 악취없는 깔끔한 욕실을 만들어주었다.
바닥에는 미끄럼 방지 타일을 깔고 낡은 세면대와 변기를 새것으로 교체해 어둡고 칙칙한 욕실이 밝고 쾌적한 공간으로 바뀌었다. 한쪽 벽면에 그린 컬러 타일로 포인트를 줘 화사하고 세련된 분위기를 더했다. 욕실 덕분에 남편에게 ‘현명한 아내’라는 칭찬을 들었다는 김씨의 얼굴에서 행복한 웃음이 멈추지 않았다.

▼ 협찬 내용 · 비용 항균 컬러 코팅 80만원, 타일 20만원(독자 부담), 조명 및 액세서리 28만원, 수납장 9만원, 양변기 18만원(독자 부담), 총 1백55만원.
알립니다.
독자무료개조 바스닥터 욕실코팅은 이 달로 끝이납니다. 그동안 바스닥터 욕실코팅에 응모해 주신 독자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여성동아 2006년 7월 511호
Living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