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Living Interior sense

조각보 소품으로 집안에 운치 더하기

은은하고 고풍스런 멋이 살아 있다

■ 기획·조은하 기자 ■ 사진·정경택 기자 ■ 제품협찬·솝리 우리세계 ■ 코디네이터·이승은 이현민

입력 2003.10.07 12:01:00

전통의 멋이 깃든 조각보 소품이 새로운 인테리어 아이템으로 각광받고 있다.
단순하고 모던한 스타일에 싫증났다면 조각보 소품으로 집안에 운치를 더하는 것은 어떨까?
조각보 소품으로 집안에 운치 더하기


◀ 다양한 색상이 멋스럽게 어우러진 조각보. 벽에 걸어 액자 대신 활용해도 되고, 테이블 클로스로 사용해도 어울린다. 솝리.


조각보 소품으로 집안에 운치 더하기

1 은은한 색상의 마소재가 정갈한 멋을 풍기는 러너. 한식 상차림을 더욱 돋보이게 하는 아이템이다. 솝리.
2 조각천을 이어 붙여 만든 장식소품을 핸드폰 줄로 활용한 아이디어가 돋보인다. 흔한 핸드폰 액세서리에 비해 훨씬 멋스러운 느낌. 솝리.
조각보 소품으로 집안에 운치 더하기

3 수정과나 식혜 등 우리나라 전통음료를 낼 때는 조각보로 만든 컵받침을 사용하는 것이 어울린다. 빛깔 고운 컵받침이 안주인의 감각을 돋보이게 해준다. 우리세계.

4 소박한 모습이 오히려 눈길을 끄는 노리개. 전통적인 디자인의 가구에 장식으로 매달아도 운치 있어 보일 듯. 솝리.

조각보 소품으로 집안에 운치 더하기

1 옛 여인의 향기가 느껴지는 바늘꽂이. 예전처럼 집에서 바느질을 많이 하지는 않지만 하나쯤 있으면 집안에 운치를 더해주지 않을까. 솝리.
2 ‘조각보’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이 밥상 덮개. 밥상 덮개는 1인용 매트로 사용해도 손색이 없다. 솝리.
조각보 소품으로 집안에 운치 더하기

3 다양한 색상의 조각천을 이어 붙여서 만든 책갈피. 부담 없는 선물로도 좋은 아이템이다. 우리세계.



4 조각보와 매듭 장식이 어우러진 냉장고 자석. 평범한 냉장고에 독특한 장식소품을 붙여두면 주방이 훨씬 감각적으로 보인다. 우리세계.

여성동아 2003년 10월 478호
Living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