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Fashion

WINTER DREAM 진정한 가죽의 계절

우먼동아일보

입력 2014.01.22 18:02:38

WINTER DREAM 진정한 가죽의 계절


이번 시즌 디자이너들은 차갑고 시린 가죽 소재에 온정의 손길을 베풀었다. 내피에 양털을 덧대거나 구스다운, 솜 등을 충전해 온기를 불어넣는 식. 외피에는 비닐 소재를 코팅해 바람을 막는 과감한 시도까지 감행했다. 너도나도 가죽으로 무장한 스타들을 보니, 한겨울에도 가죽을 즐길 수 있다는 사실이 꿈은 아닌 듯하다. 


LIKE A STAR


WINTER DREAM 진정한 가죽의 계절

강소라의 블루종
WOOL/LEATHER/QUILTING

이번처럼 다채로운 소재의 블루종이 등장한 적은 없다. 모직과 가죽 소재에 퀼팅 장식까지, 올 시즌 눈여겨봐야 할 조합들이 다 모였다. 대개 몸판은 가죽으로, 소매는 모직으로 처리해 보온성과 활동성을 동시에 살린다. 강소라가 입은 가죽 블루종은 어깨라인에 솜을 큼직하게 누벼 디테일을 한층 보강했다. 소매단과 허리단에 들어간 고무밴드가 가죽 특유의 둔탁한 느낌을 지운다.


WINTER DREAM 진정한 가죽의 계절

민효린의 무톤 재킷
WOOL/PLASTIC MATERIAL

양털이라고 해서 부드럽기만 한 무톤 재킷을 상상하면 오산이다. 외피에 반짝이는 비닐 소재를 코팅해 라이더 재킷 뺨치게 터프하다. 사실 이런 재킷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블랙으로 입어야 강렬함을 제대로 살릴 수 있다. 그녀의 블랙 무톤 재킷이라면 값이 얼마든 기꺼이 지갑을 열게 할 만하다.




WINTER DREAM 진정한 가죽의 계절

이영진의 무톤 재킷
WOOL/LEATHER/STITCH

블랙 무톤 재킷에는 잔잔한 연갈색 양털이 고급스럽다는 사실. 서 있는 것만으로도 존재감을 내뿜는 배우 이영진은 블랙 무톤 재킷에 여자라면 쉽게 손이 가지 않는 터틀넥 니트를 매치해 민효린과는 또 다른 시크한 풍모를 드러냈다. 이너로 뻔한 원피스를 선택하지 않은 건 웬만한 자신감으로는 나오기 힘든 일. 가죽을 한 겹 덧대고 그 위에 다시 큼직한 스티치 장식을 넣은 그녀의 무톤 재킷은 숙련된 디자이너의 장인 정신을 엿보게 한다.



글·안미은<우먼 동아일보 http://thewoman.donga.com 에디터 labrida@naver.com>
사진제공·조이앤컨텐츠그룹 070-7756-5526 CJ E&M 02-371-8146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wdstyle123@gmail.com


여성동아 2014년 1월
Fashion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