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Fashion Wannabe

이달의 ‘행사장 패션’ 우승자는?

기획·신연실 기자 | 사진·방지영 동아닷컴 기자, 동아일보 사진DB파트, 네이버 영화DB

입력 2014.07.02 16:46:00

여배우들의 패션 경쟁은 TV나 스크린에서가 아니라 행사장에서 더 극심하게 벌어진다. 연기나 분장이 아니라 여배우로서의 감각과 오라를 평가받기 때문. 누가 누가 잘 입었을까, 채점표를 들고 모두 모여보시라.
이달의 ‘행사장 패션’ 우승자는?
이청아

화이트 셔츠와 플리츠 맥시스커트를 매치한 단정한 룩. 깔끔한 포니테일 헤어, 클래식한 시계와 블랙 펌프스로 전체적인 무드를 맞추되, 레드 사첼 백으로 생동감을 불어넣었다.

아이린

옷 잘 입는 모델에서 패셔니스타로 거듭나고 있는 아이린의 믹스매치 룩. 팝 일러스트가 그려진 스커트와 주얼 장식 데님 블루종을 매치한 탁월한 패션 센스가 돋보인다.

아이비



기본이자 가장 다양한 변주를 보여주는 블랙 원피스. 날씬한 보디라인, 볼드한 골드 액세서리, 유니크한 절개의 슈즈로 평균점을 넘었다.

송경아

완벽한 프로포션을 강조하는 와이드 팬츠가 모델다운 포스를 방출. 초커와 스트랩 슈즈, 오비 벨트를 블랙으로 통일해 시크함이 배가됐다.

장서희

미니멀한 디자인의 원피스지만 은은한 광택이 감도는 핑크 컬러가 그녀를 더욱 화사하게 만든다. 페이턴트 스트랩 슈즈가 스타일링 포인트.

이달의 ‘행사장 패션’ 우승자는?
남보라

소매 부분부터 달린 케이프 장식이 독특한 블라우스와 레더 플레어스커트로 블랙 · 화이트 룩의 정석을 보여줬다.

소이현

화이트 블라우스와 랩 스타일 블랙 배기팬츠의 매치가 시크하다. 팬츠 디테일로 사용된 페이턴트에 샌들과 액세서리도 맞춘 듯. 리얼웨이의 오피스 룩으로 참고하면 좋겠다.

배두나

칸 영화제 포토콜에 선 배두나. 플리츠를 연상시키는 스트라이프와 깃털 모양으로 트리밍된 디테일이 어두운 머시룸 헤어와 완벽하게 어울리지 않나.

김성령

강렬한 레드 컬러의 루스한 점프슈트로 칸 영화제 포토콜을 빛냈다. 부드러운 웨이브 헤어, 크리스털 뱅글과 링 등이 점프슈트와 대비돼 더욱 우아하다.

김정은

영화 시사회에 참석하는 셀레브러티들의 드레스 코드는 캐주얼. 블랙 진과 화이트 재킷을 활용해 세미 캐주얼 룩을 완성했다. 의상부터 액세서리까지 블랙&화이트 컬러만 사용해 성숙해 보인다.

여성동아 2014년 7월 607호
Fashion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