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Celeb Art&Culture

서양미술거장展 : 렘브란트를 만나다

글·김동희 기자 || ■ 자료제공·SBS 문화사업팀

입력 2008.11.07 17:14:00

렘브란트·루벤스·브뤼겔 등 17~18세기 유럽 회화 거장들의 작품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전시회가 오는 11월7일부터 서울 예술의전당에서 열린다. ‘서양미술거장展 : 렘브란트를 만나다’에서는 3백여 년 전 유럽의 생활상과 정서를 생생하게 그려낸 회화 작품 50점과 에칭(표면을 부식시켜 표현하는 동판화의 일종) 작품 26점이 소개된다.
소재와 주제별로 나뉜 전시공간에서 눈길을 끄는 코너는 ‘렘브란트 에칭 특별전’. 렘브란트는 유화·소묘 외에 수준 높은 에칭 작품으로도 명성을 날렸다. ‘십자가에서 내려지는 예수’ 등 성서의 이야기를 소재로 한 종교화 에칭 작품들이 소개되며, 유화작품 ‘나이 든 여인의 초상’도 함께 전시된다.
화려한 모습을 통해 삶이 짧고 덧없음을 일러주는 ‘바니타스(허무함, 덧없음이라는 의미로 17~18세기 유럽 지성인의 시대정신)’를 상징하는 꽃그림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얀 반 휘섬의 ‘꽃과 과일’, 얀 다비즈 드 헤임의 ‘바다가재가 있는 정물’ 등 바니타스 정물화 대가들의 화려하고 정교한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바니타스 정물화를 비롯한 17~18세기 회화는 그림 속 사물에 숨은 뜻이 담긴 작품이 많아 전문가의 설명과 함께 감상하면 더 큰 즐거움을 누릴 수 있다. 평일 하루 5회, 미술 전공 도슨트에게서 작품의 의미와 작품의 배경이 된 성서와 신화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오디오 가이드 해설은 미술평론가 이주헌씨가 맡아 각 작품과 화가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들려준다. 초등학생을 위한 어린이 전용 오디오 가이드도 마련된다. 아이들은 퀴즈풀이 형식의 활동지를 들고 오디오 가이드의 설명을 들으며 작품을 감상하고, 원근법·빛의 기능·색의 활용 등 미술이론도 배울 수 있다.
전시시간 11월7일~2009년 2월26일. 오전 11시~오후 7시. 매월 마지막 월요일 휴관 장소 서울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입장료 어른 1만2천원, 청소년 9천원, 어린이 7천원 문의 02-2113-3400 www.artist2008.co.kr


서양미술거장展 : 렘브란트를 만나다

1 렘브란트 반 레인, 십자가에서 내려지는 예수, 에칭, 53×41cm, 1633
렘브란트는 성서를 주제로 한 에칭 작품을 많이 남겼다. 처형당한 예수의 시신을 내리는 사람들의 모습을 섬세하고 감동적으로 담아냈다.
2 렘브란트 반 레인, 나이 든 여인의 초상, 유화, 82×72cm, 1650~52
렘브란트의 초상화는 작품의 주인공들이 어둠 속에서 떠오르는 듯한 독특한 명암 표현이 특징이다.
3 얀 반 휘섬, 꽃과 과일, 유화, 93×72cm, 1653
17세기 네덜란드 정물화 대가인 얀 반 휘섬의 작품. 화려하고 아름다운 꽃을 통해 삶이 짧고 덧없다는 것을 일러주는 작품이다.

여성동아 2008년 11월 539호
Celeb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