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Fashion drama Fashion

일요아침드라마 ‘기쁜 소식’의 정선경 vs 박은영 패션 스타일 보고서

■ 기획·이지현 ■ 사진·조영철 기자 ■ 의상협찬·데이텀 아날도바시니 4℃ 데스틸 노티카진 제덴 블루페페 카스피 아이브로스 오조크 크림 올드앤뉴 엘르슈미지에 에고이스트 gr 2Bfree 머스트비 폴로진 ■ 소품협찬·세라 탠디 보르지아 실버주얼리홍운 펠레보르사 더블엠 보우 루이까또즈 빈치스벤치 스테파니앤브랜디 잭앤질 트랜드북 테이텀 팬디 프란체스카 쿠아 쌈지스포츠 제덴 ■ 코디네이터·오지현

입력 2003.06.11 13:54:00

MBC 일요 아침드라마 ‘기쁜 소식’에서 서로 다른 캐릭터를 실감나는 연기로 완벽하게 소화해내는 정선경과 박은영. 불꽃 튀는 연기대결만큼이나 감각적인 패션으로 볼거리를 제공하는 두 주인공의 스타일을 비교분석했다.
일요아침드라마 ‘기쁜 소식’의 정선경 vs 박은영 패션 스타일 보고서

정선경이 맡은 역할은 웨딩 채널 방송사 PD. 순수한 성격의 소유자로 남의 일에 잘 흥분하며 어려운 일은 그냥 보고 지나치지 못하는 의리파다. 싹싹하고 일 잘하는 똑순이 ‘승희’의 요즘 최대 관심사는 자신과 사사건건 부딪치는 직장 상사 ‘진경’과 시동생의 결혼을 막는 것. 패션 또한 커리어우먼 역에 맞춰 내추럴한 컬러의 고급스러운 페미닌 캐주얼룩을 즐긴다.
‘승희’의 페미닌 캐주얼룩
‘기쁜 소식’에서 정선경은 여성스러운 캐주얼룩을 주로 선보이고 있다. 이를 위해 요즘 유행하는 카고 팬츠나 데님 팬츠를 즐겨 입고 여기에 타이트한 니트나 슬리브리스 셔츠를 매치하여 그녀만의 페미닌한 캐주얼룩을 완성한다.

[대표 아이템]

1 커다란 숄더백이나 호보백은 어디에나 편안하게 매치할 수 있어 좋다. 숄더백 가격미정 제덴.
2 네크라인이 깊게 파인 여성스러운 상의가 잘 어울린다는 정선경. 여름에도 티셔츠 대신 면소재의 니트를 입고 슬리브리스나 캡 소매를 즐긴다고. 니트 3만3천원 올드앤뉴.
3 소프트 밀리터리룩이 강세를 보이고 있는 요즘, 정선경 또한 카고 팬츠의 매력에 푹 빠져 있다. 주머니 등의 디테일이 살아 있는 카고 팬츠는 개성 있는 스타일을 연출해주는 아이템. 팬츠 5만9천원 아이브로스.
4 그녀가 즐겨입는 부츠컷 스타일의 팬츠에는 앞코가 뾰족하면서 굽이 약간 있는 샌들을 신어야 팬츠의 실루엣이 잘 살아난다. 샌들 12만3천원 데이텀.
5 액세서리는 최대한 심플한 디자인으로, 여름에는 시원해보이는 화이트 골드를 즐긴다. 일자 펜던트 귀고리 가격미정, 볼 펜던트가 달린 목걸이 가격미정 실버주얼리 홍운.

드라마에서 입었던 바로 그 옷


감각이 돋보이는 소품들




일요아침드라마 ‘기쁜 소식’의 정선경 vs 박은영 패션 스타일 보고서

박은영이 연기하는 ‘진경’은 좋고 싫은 것이 분명한 성격의 소유자로 파리 유학을 다녀온 실력파. 당찬 성격에 빼어난 미모로 남자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커리어우먼이다. ‘승희’(정선경 분)와는 직장 선후배로 그다지 좋지 않은 관계. 심지어 그녀의 시동생과 결혼 얘기가 오고 가면서 사사건건 부딪치는 일이 많아진다. 통통 튀는 ‘진경’을 연기하기 위해 핑크, 옐로 등 강한 컬러로 포인트를 준 세련된 옷차림을 선보이고 있다.
‘진경’의 경쾌하고 세련된 커리어우먼룩
적극적인 성격의 웨딩 채널 PD 역할에 맞춰 원색 컬러로 포인트를 준 의상을 즐겨 입는다. 가방과 신발 등의
소품은 블랙이나 화이트 등의 깔끔한 컬러를 선택하여 너무 튀지 않으면서도 경쾌한 느낌을 살려준다.
대표 아이템


1 드라마 속에서 적극적인 성격을 가진 커리어우먼을 연기하는 박은영은 핑크, 옐로, 그린 등 원색 컬러의 의상으로 포인트를 준다. 스커트 8만8천원 에고이스트.
2 블랙이나 화이트 등의 무난한 컬러에 지퍼나 벨트 등의 디테일이 살아 있는 가방을 선호한다. 22만5천원 더블엠.
3 활동적인 직업을 가진 여성의 필수 아이템 트레이닝 점퍼. 스트라이프 패턴이나 숫자 로고가 들어간 것이 트렌디하다. 14만8천원 gr.
4 액세서리는 좋아하는 편이지만 세트로 착용하지는 않는다. 귀고리나 목걸이 중 하나만 하고, 앤티크한 디자인을 즐기는 편. 목걸이 24만원 귀고리 12만5천원 스테파니 앤 브랜디.
5 식을 줄 모르는 부츠컷 팬츠의 인기. 원색과 매치해도 잘 어울리는 데님을 즐겨 입는다. 가격미정 데이텀.

드라마 속에서 입었던 바로 그 옷


감각이 돋보이는 소품들



여성동아 2003년 6월 474호
Fashion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