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ifeStyle 인기스타들의 집꾸밈 대공개

탤런트 박원숙이 꾸민 유럽풍 33평 아파트

“한강이 내려다보이는 전망을 살려 감각적으로 꾸몄어요”

■ 기획: 박혜경 기자(yaming@donga.com) ■ 구성: 정윤숙(프리랜서) ■ 사진: 정경택, 박해윤, 최문갑 기자 ■ 아트디렉터: 이관수 ■ 미술: 최병인, 윤상석, 김영화, 이은이 기자 ■ DTP: 김현주 ■ 표지디자인: 장호식

입력 2002.10.18 10:22:00

여의도 밤섬과 서강대교가 한눈에 내려다보이는 곳에 보금자리를 꾸민 탤런트 박원숙.
구석구석 그녀만의 감각이 살아 있는 개성만점 33평 아파트를 살짝 들여다보았다.
◀ 한강이 훤히 내려다보이는 전망좋은 침실. 화려한 디자인의 화장대와 컬러풀한 쿠션이 어우러져 그녀만큼이나 개성 있는 공간이 만들어졌다.
▶ 주방은 체리목으로 가구를 짜넣고 인조 대리석 상판을 깔았다. 좁은 주방이라 수납장을 많이 짜넣은 것이 특징.


◀◀ 커다란 창에 커튼 대신 블라인드를 달아준 것이 독특하다. 베란다는 확장한 다음 붙박이장을 짜넣어 수납공간을 넓혔다.
◀ 아일랜드형 식탁이 돋보이는 주방. 처음에는 베란다에 두고 미니바로 사용했으나 지금은 작업대겸 식탁으로 사용하고 있다.
▶ 내추럴한 바구니와 도자기는 그녀가 가장 좋아하는 소품. 나이가 들면서 억지로 꾸며 예쁜 것보다는 편안함이 느껴지는 자연스러운 소재를 찾게 된다고.

여성동아 2002년 10월 466호
LifeStyle 목록보기 좋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