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Beauty #vegan

채식주의 화장품 인증서

입력 2016.12.15 16:01:47

채식주의 화장품 인증서
채식주의 화장품 인증서
채식주의의 최고 단계는 ‘비건(Vegan)’이다. 완벽한 비건이 되려면 먹는 것뿐만 아니라, 입고 바르는 라이프스타일 전반에서 동물 성분을 제외해야 한다. 이는 결코 만만한 도전이 아니다. 화장품 시장도 마찬가지다. 시장 점유율이 높은 화장품 브랜드는 대부분 ‘화장품 동물실험’을 거친다고 알려져 있어 선택의 폭이 넓지 않다.

화장품 동물실험이란 화장품이 인체에 무해한지 알아보기 위해 토끼나 흰쥐 같은 동물에 화장품 성분을 주입해 반응을 알아보는 실험이다. 동물실험이 필요하다는 건 그만큼 독성이 강한 성분으로 화장품을 만든다는 사실을 반증하는 셈이다. 화학적 독성에 무자비하게 노출된 동물은 고통스럽게 죽어간다. 그렇다면 동물의 목숨을 담보로 한 실험이 화장품의 안전성을 입증할 수 있을까? 전문가들은 아니라는 의견에 입을 모은다. 유전적으로 다른 인간에게 동물실험 결과를 적용한다는 전제 자체가 추측에 불과하기 때문이다. 이런 이유로 유럽연합(EU)은 2004년부터 화장품 동물실험을 전면 금지했다. 이스라엘, 인도, 브라질 등 많은 나라에서도 동물실험을 법적으로 금지하며 동물보호 운동에 동참했다. 한국도 지난해 화장품 동물실험을 금지하는 법안이 통과돼 내년 2월 시행을 앞두고 있다.  

사실 동물을 이용하지 않고도 화장품의 안전성을 입증할 수 있는 방법은 많다. 가장 대표적인 것이 인간의 피부 세포를 배양해 사용하는 세포 실험이다. 이는 동물실험보다 정확한 예측이 가능하고 비용적인 면에서도 부담이 적다. 그렇다면 많은 화장품 브랜드에서 관행적으로 동물실험을 시행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국내 모 화장품 회사는 수출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서라고 설명한다. 한국의 화장품 수출 1위 국가인 중국은 수입되는 화장품에 한해 동물실험을 의무화하고 있다. 미국과 일본 역시 일부 제품과 원료에 대해 동물실험 자료를 요구하는 실정이다. 이런 어려운 상황에서도 동물실험 금지 캠페인을 벌이며 윤리의식 개선에 큰 목소리를 내는 브랜드들이 있다. 다행히 최근엔 동물실험은 물론 동물 유래 성분을 배제하는 신생 화장품 회사가 조금씩 생겨나는 추세다.

예뻐지기 위해 바르는 화장품 뒤에 말 못 할 생명의 고통이 존재한다면, 우리는 매일 아침 화장대 앞에서 어떤 기분이 들까? 인간과 동물, 자연이 공존할 수 있는 윤리적 소비란 무엇일까. 비건이 아니더라도 한번쯤 생각해봐야 할 문제다.





동물실험 NO! 착한 화장품 브랜드

채식주의 화장품 인증서
러쉬 신선한 식물성 재료를 사용한 비건 제품으로 먹어도 될 만큼 안전성을 보장한다. 매해 화장품 동물실험 금지 캠페인을 벌이며 입장을 확고히 하고 있다.




채식주의 화장품 인증서
비욘드
국내 최초로 동물실험을 하지 않은 제품을 선보인 브랜드. 성분과 제조, 유통, 폐기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이 친환경적인 방법으로 이뤄진다.




채식주의 화장품 인증서
닥터자르트 동물 복지를 위한 정책 지원 및 사업 기금을 후원하는 ‘동물보호 캠페인’을 진행하는 등 무분별한 동물실험을 반대하고 있다.




채식주의 화장품 인증서
아로마티카
세계적으로 저명한 비건 단체인 ‘비건 소사이어티(The Vegan Society)’에 제품을 등록하며 피부 채식을 권고한다.




채식주의 화장품 인증서
더바디샵 ‘우리가 하는 모든 것에 희생이 없는 풍요로움을 추구한다’는 가치를 기준으로 동물실험 반대, 인권 보호, 지구환경 보호에 힘쓰고 있다.




채식주의 화장품 인증서
존마스터스오가닉 생산하는 모든 제품은 엄격한 유기농 인증을 거쳐 만들어진다. 동물실험 금지는 물론 인체에 해로운 성분을 사용하지 않는 착한 브랜드다.




채식주의 화장품 인증서
닥터브로너스
‘관대함’ ‘공정함’ ‘사랑’ 세 가지 가치를 전개하는 미국 유기농 화장품 브랜드. 치약부터 샴푸, 보디클렌저까지 모든 제품은 공정무역을 통해 수급한다.





채식주의 화장품 인증서
버츠비
‘가장 좋은 제품은 자연으로부터 온다’는 경영 철학을 실천하고, 브랜드의 상징인 꿀벌의 개체 수를 지키기 위해 벌통을 짓는 등 자연보호에 앞장서고 있다.

채식주의 화장품 인증서

사진제공 닥터브로너스(02-3414-1109) 닥터자르트(1544-5453)  더바디샵(080-759-7700) 러쉬(1644-2357) 버츠비(080-708-8800) 비욘드(1661-2508) 아로마티카(1600-3689) 존마스터스오가닉(1544-9073)
디자인 이지은




여성동아 2016년 12월 636호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