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Fashion

같은 듯 다른 그녀들의 무톤 재킷 활용 스토리

우먼동아일보

입력 2014.01.20 18:18:24

같은 듯 다른 그녀들의 무톤 재킷 활용 스토리


STORY LINE

계절의 한계를 뛰어넘다
몇 해 전부터 지속적인 인기를 끌어온 무톤 재킷이 대중화를 선언한 것은 바로 이번 시즌부터다. 전에 없던 굵은 허리 벨트와 사선 지퍼, 시원한 커팅 같은 보완된 캐주얼 장식은 그 어느 시즌보다 부담 없이 무톤 재킷을 즐길 수 있도록 한다. 양피 소재 특유의 보온성과 부드러운 촉감은 아우터 중에서도 단연 최고. 대개 얇은 소재의 이너와 함께 매치해 다채로운 윈터 패션을 완성한다.   


BROWN MOUTON JACKET

같은 듯 다른 그녀들의 무톤 재킷 활용 스토리

TAKE1 청바지의 단출한 그녀  
기본 아이템으로 최상의 멋을 이끌어내는 것. 유명 스타일리스트도 어려워할 이 과제를 김고은은 너무나 쉽게 풀어낸다. 목을 뒤덮는 하이넥 무톤 재킷에 물 빠진 블루색상 청바지면 충분하다는 것이 그녀가 내놓은 답. 재킷의 무게감은 니트와 부츠, 클러치 백과 같은 묵직한 블랙 아이템이 바통을 이어간다. 우리에게 각인된 영화 ‘은교’ 속 싱그러운 모습과는 또 다른 매력.

같은 듯 다른 그녀들의 무톤 재킷 활용 스토리





같은 듯 다른 그녀들의 무톤 재킷 활용 스토리

TAKE2 블랙 진과 페도라의 위엄  
드라마에서 스모키 메이크업을 고집할 때부터 알아봤다. 가녀린 이미지 속에 숨겨둔 강렬한 록 시크 무드를. 시사회장에서 만난 이다희는 블랙 진과 페도라로 무톤 재킷의 터프함을 한층 고조시켰다. 이너로 선택한 면 티셔츠는 팬츠 안에 넣고 입어 긴 다리를 더욱 돋보이게 했다. 가죽 부츠와 클러치 백 모두 블랙 색상을 선택한 것도 올 시즌 따를 수밖에 없는 트렌드 법칙.

같은 듯 다른 그녀들의 무톤 재킷 활용 스토리



같은 듯 다른 그녀들의 무톤 재킷 활용 스토리

TAKE3 과감한 가죽 레깅스 팬츠
지나가 섹시가수로 포지셔닝되는 데는 다 그만한 이유가 있다. 같은 블랙 룩이라도 시크함보다 섹시함에 비중을 둬 연출할 줄 안다. 엉덩이 위로 올라오는 짧은 무톤 재킷에 가죽 레깅스 팬츠를 과감히 매치한 것도 같은 맥락. 게다가 이너는 골반을 살짝 덮는 롱 티셔츠다. 순식간에 시사회장을 할리우드로 바꿔놓았으니, 그녀의 자유로운 스타일링에 박수를 보내지 않을 수가.  

같은 듯 다른 그녀들의 무톤 재킷 활용 스토리




글·안미은<우먼 동아일보 http://thewoman.donga.com 에디터 labrida@naver.com>
사진제공·맥 02-3440-2645 쇼박스 미디어플렉스 02-3218-5500 CJ E&M 02-371-8146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wdstyle123@gmail.com


여성동아 2014년 1월
Fashion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