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Celeb

유아인 “숙종 역할 답답” vs 김태희 “장옥정 악녀 변신 만족” …캐릭터에 대한 상반된 입장

우먼동아일보

입력 2013.05.28 10:26:38

유아인 “숙종 역할 답답” vs 김태희 “장옥정 악녀 변신 만족” …캐릭터에 대한 상반된 입장

유아인과 김태희가 SBS 드라마 ‘장옥정, 사랑에 살다’ 기자간담회에서 각자의 역할에 대한 상반된 의견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유아인은 “사실 숙종 캐릭터에 대한 답답함이 있었다”고 털어놓았다. 극중 여자들의 암투가 부각됨에 따라 숙종 캐릭터가 상대적으로 정체되는 것 같다는 평에 대한 속내를 드러낸 것.
하지만 그는 “장옥정 캐릭터가 빛을 발할 타이밍이기 때문에 감독님과 충분히 논의를 거쳐 숙종 캐릭터를 표현하는 중”이라며 “다음주 분량을 촬영하며 답답함이 조금 해소됐다”고 밝혔다.

반면 김태희는 “장옥정이 악녀로 변화하는 명분이 확실해 몰입이 된다”고 말해 캐릭터 변신에 대한 만족을 드러냈다.
또 김태희는 “주변 상황이 옥정을 악녀로 몰아가는 것”이라며 “장옥정은 숙종이 눈치챌까 두려워하기도 하는 인물”이란 의견을 밝혔다.
그는 ‘장옥정, 사랑에 살다’에서 장옥정이 이처럼 인간적으로 그려지고 있다는 점을 언급하며 “장옥정 캐릭터의 재해석”이라는 자부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글 • 황경신 <우먼 동아일보 http://thewoman.donga.com 인턴 에디터>
사진 • SBS / 기사제보 wddrama@gmail.com

여성동아 2013년 5월
Celeb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