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Celeb

‘결혼해주세요’ 막내아들 성혁 프라이버시 인터뷰 “나의 가족, 여자친구, 연기생활…”

우먼동아일보

입력 2010.10.19 10:18:58



KBS 주말드라마 ‘결혼해주세요’에서 삼남매 중 막내아들 김강호 역의 성혁(27)을 만났다. 그는 이번 드라마에서 결혼 전 여자 친구를 임신시켰지만 집안의 반대를 무릅쓰고 결혼해 가정을 꾸리는 책임감 강한 남자로 등장한다.

“처음 대본을 봤을 때 ‘아! 이 역이다’ 느낌이 왔어요. 번듯한 직장을 가진 형과 누나 밑에서 자란 백수 막내 역이 매력적이었거든요. 아이를 가지고 결혼한 후 책임감을 느끼며 성숙해가는 역할이죠.”


김지영, 이휘향 선배의 격려 고마워
‘결혼해주세요’ 막내아들 성혁 프라이버시 인터뷰 “나의 가족, 여자친구, 연기생활…”

성혁은 “이번 드라마를 통해 한 뼘 더 성장했다”라고 말한다. 함께 드라마에 출연한 선배들로부터 배운 것이 많다는 것이다.

“촬영 전, 대선배님들과의 연기가 걱정 돼서 잠을 설치기도 했어요. 막상 촬영장에 가보니 열린 마음으로 저를 받아주시고 선생님처럼 연기 지도도 해주시더라고요.”
특히 김지영은 대본 외우기 힘들어하는 그에게 자신의 신인 시절 이야기를 들려주며 용기를 주었다고.

“이휘향 선배님은 리허설을 할 때 선배들 틈에서 주눅이 들어 있는 제게 ‘그러면 안 된다. 상대배우가 누구든 네가 최고라고 생각하고 연기하라’며 긴장을 풀게 도와주셨어요. 세심하게 신경 써주시는 모습에 감동했죠. 베테랑 상대배우의 기에 눌리지 않고 연기하는 게 아직힘들지만 제가 최고라고 생각하며 연기하고 있어요.”




갑작스레 세상 떠난 아버지 생각하며 연기에 몰입

성혁은 중학교 1학년 당시 교통사고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아버지를 생각하며 연기에 몰입하고 있다고 말한다.
“아버지가 돌아가셨을 때 많은 감정을 동시에 느꼈어요. 제 곁에 아버지가 안 계시는데 저는 밥을 먹고 생활을 하고 있더라고요. 낮과 밤도 오고, 비도 오고 눈도 오고, 저를 제외한 세상 사람들이 모두 행복해 보였어요. 당시 제가 느꼈던 세상을 향한 분노, 슬픔, 서러움 복합적인 감정들이 지금 연기를 하면서도 많은 도움이 돼요. 아버지께서 남겨주신 마지막 선물이라고 생각해요.”


‘결혼해주세요’ 막내아들 성혁 프라이버시 인터뷰 “나의 가족, 여자친구, 연기생활…”
사려깊은 내 여자친구 임주은…

그는 얼마 전 배우 임주은과의 열애 사실을 공개, 한동안 화제가 됐다. 평소 남의 눈을 의식하지 않고 길거리 데이트 등을 즐겨왔다고 한다.

“저희는 편안하게 버스나 지하철도 타면서 데이트했어요. 평범한 연인들처럼 영화도 보고 올림픽대로 드라이브를 즐기기도 했죠. 딱히 누가 먼저 사귀자는 말도 없이 자연스럽게 마음을 열었고요.”

성혁은 나이는 어리지만 상대방을 배려하는 임주은의 성숙한 모습이 마음에 들었다고 한다. 무엇보다 서로 대화가 잘 통한다는 게 좋았다고.

“주은이와 다툰 적이 한 번도 없어요. 톡톡 튈 것 같은 겉모습과 달리 차분하고 상대를 배려하는 스타일이에요. 만나면 소소한 일상의 이야기, 마음 속 고민까지 대화를 정말 많이 나눠요. 든든한 내 편이 있다는 생각에 요즘 행복해요. 마음껏 사랑하고 매순간 노력하고 싶어요.”


글·정은영<더우먼동아 http://thewoman.donga.com 에디터 clfgus1004@hanmail.net>
사진·홍중식<동아일보 출판사진팀 기자>
동영상·이지현<더우먼동아 eTV 에디터>
소품협찬·로모코리아 02-326-0255 www.lomography.co.kr


여성동아 2010년 10월
Celeb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