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LifeStyle

띠별로 알아보는 12월 운세

입력 2011.11.29 09:39:00


쥐띠
금전운× 애정운 건강운
무리하게 욕심내지 말고 현실을 인정하라. 그러나 분발하면 원하는 한 가지는 반드시 이뤄진다. 세금 납부, 은행 업무 등 서류 업무는 매사 토씨 하나라도 확인하라. 작은 실수가 큰 낭패로 돌아올 수 있으니 주의할 것.

48년생 냉철한 판단으로 모든 것을 다스려라. 가정을 이끌어가는 기둥은 바로 당신이니 감정을 억누르고 이성적으로 대처하도록.
60년생 액운이 겹치니 만반의 준비를 하라. 경제적인 일이나 건강에서 문제가 동시에 발생할 수 있다.
72년생 잠시 어렵다고 기죽거나 위축되지 마라. 모두 마음먹기에 달렸다. 남의 잘못은 듣지도 보지도 말하지도 말자.

소띠
금전운 애정운 건강운
어려울 때는 타협도 필요하다. 행복은 짧고 슬픔은 긴 것 같아 답답하기 그지없다. 한번 울고 나면 한번은 웃으니 이를 위안 삼아라. 가족에 경사가 있어 혈육의 정을 새삼 깨닫게 된다.

49년생 간절한 기도의 결실인지 기다렸던 일이 이뤄진다. 흥분하지 말고 천천히 행하라. 가족 중 원하던 곳에 합격하는 경사가 있다.
61년생 가족의 건강이나 신상에 관심을 기울이도록 하자. 서로 간 대화가 부족해서 오는 서운함이 많으니 가족과 대화하는 시간을 늘리도록.
73년생 인생사에 영원한 것은 없는 법. 지금 이 시간에 최선을 다하는 것이 승리의 길이다. 매사 언행에 신중을 기하자.

호랑이띠
금전운 애정운 건강운
주어진 일에 최선을 다하며 개인적인 일보다 단체 활동에 주력하라. 초반에는 지지부진해 보여도 후반엔 일이 잘 풀린다. 묵은 것에서 새로운 것을 찾는 노력에 따라 하인에서 여왕이 될 수도 있는 시기.

50년생 알게 모르게 몸이 많이 상했다. 이달 중순부터는 할 일이 많아지니 조금이라도 여유 있을 때 휴식을 취해두는 것이 좋다.
62년생 사랑에 기대가 크면 실망도 큰 법. 배우자가 아무리 미워도 원망하지 마라.
74년생 선행의 시작은 눈에 잘 안 보이나 마지막이 되면 누구나의 눈에도 잘 보이는 법.

토끼띠
금전운 애정운 건강운
송사리가 바다로 나가 조화를 부리려는 격이다. 모든 일에 무리수를 두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하라. 최악의 상황일지라도 헤어날 길이 있다. 어렵고도 힘든 상황을 바로잡아줄 귀인이 나타난다.

51년생 남들은 즐거운데 나 혼자만 즐거운 일이 없어 하루가 마치 일 년 같다. 좋아하는 음악이나 취미를 찾아보자.
63년생 계획에 없던 지출이 많아져 신경이 쓰인다.
75년생 사랑이란 최선을 다한 사람에게 주어지는 최상의 축복이자 최고의 은총이다.

용띠
금전운 애정운× 건강운
만사가 잘 안 풀린다. 주변에 친구보다 적이 많다면 그것은 다 내 잘못이니 인덕을 쌓자. 사소한 일에 짜증이 많아져 부부간에도 가족 간에도 오해와 불신만 쌓여간다. 당신이 먼저 웃어야 가정에 평화가 온다.



52년생 오해는 시각의 차이에서 비롯된 것. 상대의 처지에서 바라보면 이해할 수 있는 일이다.
64년생 어려운 일을 혼자 해결하려고 하지 마라. 알고 있는 사람들을 총동원해서라도 도움 받을 곳을 알아보자.
76년생 조금 잘해준 것이 빌미가 돼 이성 문제로 뜻밖의 곤경에 처하게 된다. 공연히 오해받을 수 있으니 냉정하게 처신하는 게 좋다.

뱀띠
금전운 애정운 건강운
가는 사람을 잡는 것은 불행을 잡는 것과 같다. 불필요한 데 신경 쓰지 말고 계획했던 일을 추진하라. 지나치게 흥분하지 말고 중심을 지켜야 한다. 자칫하면 돈도 명예도 사랑도 모두 잃는다.

53년생 모두가 다 내 잘못이라고 생각하면 오히려 쉽게 풀릴 수 있다. 신경 계통에 이상이 생길 수 있으니 주의하라.
65년생 재테크에 적신호가 켜진다. 위험하다고 여겨지면 재빨리 손을 떼라. 더 큰 손해를 막을 수 있는 유일한 길이다.
77년생 친구나 주변의 지인들이 등을 돌리는 것처럼 느껴진다. 억지로 붙잡지 말자.

말띠
금전운 애정운 건강운
매사 적극적으로 행동하라. 가만히 앉아 있으면 좋은 기회를 놓치게 된다. 운세 곡선이 상승세를 보이지만 아직 축배 들 때는 아니다. 가까운 사람을 맹목적으로 믿지 마라. 잔꾀에 크게 당할 수 있다.

54년생 등잔에 기름이 모자라니 불빛이 밝지 못하고 희미하다. 일이 될 듯하면서도 어려움이 많으니 잠시 참고 다음을 기약하라.
66년생 서로의 부족한 부분을 이해하고 채워주는 것이 부부 아닐까. 배우자의 단점 대신 장점을 보도록 노력해보자.
78년생 분수를 지켜라. 능력에 닿지 않는 일을 하겠다고 맡았다간 돈도 잃고 신용도 떨어진다. 친지의 애경사엔 성의만 보이도록.

양띠
금전운 애정운× 건강운
자신의 분수에 어긋나는 일을 하면 그만큼 어려움이 따를 수 있으니 분수에 맞게 적당히 욕심을 부리도록 하라. 가까운 사람들로 인한 스트레스가 예상되니 금전 거래는 절대로 하지 마라.

55년생 사적인 감정에 얽매이면 손실이 있다. 자신이 도울 수 있는 만큼만 돕도록 하라.
67년생 사랑받으려면 먼저 사랑해야 한다. 왕비가 되려면 상대방을 왕으로 대접하는 것이 우선이다.
79년생 주위 사람들이 당신의 여린 마음을 이용하려고 하니 조심하는 것이 최선이다. 하기 어려운 일은 못하겠다고 미리 말하는 것이 낫다.

원숭이띠
금전운 애정운× 건강운
전반적인 운세는 길하나 일확천금의 꿈은 버려라. 강을 건널 때는 말을 갈아타지 않는 법. 자신의 길을 가는 것이 좋다. 차근차근 한 단계씩 오르는 것이 운을 유지하는 길이다.

56년생 사소한 일들이 그대를 귀찮게 하여 중심을 잃고 정신적 균형을 깰 수도 있다. 무엇보다도 평정심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68년생 평범한 일상이라고 지루해하지 말라. 가족 모두 무탈하고 건강하게 지내는 것이 무엇보다 감사할 일이다.
80년생 부부간에 시시콜콜 다툴 일이 많아진다. 별일 아닌 것에도 자존심을 내세운다. 가족의 평화를 위해서는 내가 먼저 참아야 한다.

닭띠
금전운 애정운 건강운
고목에 꽃이 피듯 막혔던 자금줄이 풀린다. 오랜 가뭄 끝에 단비가 내리는 격으로, 어려움이 해결되니 웃음꽃이 만발하다. 다만 호사다마일까. 가족 중 뜻하지 않은 일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이 생긴다.

57년생 운이 좋다. 가끔 변칙이 통할 수도 있으니 모험을 해보라. 공연한 큰소리는 금물. 자칫 낭패를 볼 수 있다.
69년생 투자는 좋지만 시장 상황을 잘 판단하라. 이익이 큰 만큼 위험도 따르는 법이다. 전문가와 충분히 상의하는 것이 좋다.
81년생 노력한 것 이상의 대가를 충분히 얻을 수 있다. 다만 현실에 최선을 다한 후 결과를 기다려라.

개띠
금전운 애정운 건강운
가족과 친지들이 당신을 칭찬하고 당신의 노고를 치하한다. 그러나 오늘이 있기까지 도와준 사람들에게 감사를 표하라. 뜻밖의 재물을 얻거나 자신의 권리를 찾을 수 있는 계기가 생긴다.

58년생 집 안에서나 밖에서나 일복이 많아지니 처음부터 인정을 베풀지 말고 필요 이상으로 남의 것을 대신하지 않아야 한다.
70년생 남편은 여자 하기 나름 아닌가. 불만만 갖지 말고 맘에 드는 남편으로 바꿔보도록 하자. 얼마든지 훌륭하고 멋진 남편을 만들 수 있다.
82년생 경제 상황이 복잡해도 계획한 일을 과감하게 시작하라. 그대의 삶을 감미로운 미풍 속에서 풍요롭게 만들어준다.

돼지띠
금전운 애정운× 건강운
손재수가 있으니 금전 거래를 할 때 각별히 주의하라. 간혹 자존심 상하는 일이 생기지만 고집 피우지 말고 주변의 조언에 귀 기울이면 의외의 행운이 있을 것이다.

59년생 매사 짜증스럽겠지만 무리하지 마라. 특별히 당신이 할 일이 아니라면 피하면서 휴식을 취하도록.
71년생 모임에서는 앞에 나서지 말고 중간쯤에서 앞사람을 따라가는 것이 실패하지 않는 길. 친구들과 화목하게 지내지 못했다면 화해하라.
83년생 믿는 도끼에 발등 찍힐 수 있으니 아무리 힘들어도 자신의 일을 남에게 부탁하지 말자. 손실이 따르더라도 직접 해결하는 편이 낫다.


운세풀이 낙청 서소옥 : 원광대 동양학대학원 동양철학 석사, 원광대 대학원 불교학과 박사과정 수료. ‘헬로우운세’ 사이트를 통해 인생상담을 하며 낙청명리연구소를 운영하고 있다.
문의 011-9041-1687 www.hellounse.com

여성동아 2011년 12월 576호
LifeStyle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