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Living 무료개조|Z:IN 하우스 맥반석 마룻바닥 시공

서울시 성북구 석관1동 박준숙씨네

“바닥재를 새로 깔았더니 새집에 이사 온 기분이에요”

기획·한정은 기자 / 진행·김선화‘프리랜서’ / 사진·현일수 기자 || ■ 바닥시공협찬·Z:IN 하우스 맥반석(080-005-4000 www.z-in.co.kr)

입력 2008.05.14 12:05:00

서울시 성북구 석관1동 박준숙씨네

지저분한 장판을 걷어내고 은은한 나뭇결 무늬 마룻바닥을 깔아 새집처럼 단장했다.


연년생인 두 아들을 키우느라 여유가 없어 지금껏 낡은 집 안을 손보지 못했다는 박준숙씨(51). 개조한 이웃집을 보면서 부러워하다가 얼마 전 남편과 직접 도배만 새로 했는데, 지저분한 장판 때문에 여전히 집 안이 어둡고 칙칙했다고.
“예전에 낡은 바닥재를 철수세미로 문지른 후 니스칠을 하면 새것처럼 된다는 지인의 말을 듣고 따라 했는데 오히려 장판이 전부 망가져버렸어요. 1년만 지나면 니스칠이 벗겨져 다시 대청소를 하고 니스칠 하는 것을 4~5년간 계속 했지요. 작년부터 힘들고 귀찮아져 그만뒀더니 장판의 표면이 거칠게 일어나고 먼지가 잘 붙어 걸레질도 쉽지 않아요.”
박씨의 사연을 들은 Z:IN 하우스 맥반석에서는 APT-112 바닥재를 주방과 거실, 안방에 시공해 주었다. 나무질감이 살아 있는 은은한 컬러라 집 안이 더욱 넓어 보이고, 표면이 특수 코팅으로 처리돼 있어 오염이 잘 타지 않는다. 타일 형태의 마룻바닥이라 들뜨지 않고, 습기에 강해 물청소나 스팀청소가 가능한 것도 장점이다.
시공 후 박씨는 “바닥재만 바꿨는데도 새집에 이사 온 기분이에요. 좁은 집이 훨씬 넓고 환해 보여 이웃들의 부러움을 한몸에 받고 있답니다. 집에 자주 들르시는 친정어머니도 집 안이 환해졌다며 좋아하시고요”라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서울시 성북구 석관1동 박준숙씨네

before


협찬 내용 & 비용
바닥재 1백13만4천원(3.3㎡당 6만3천원)
시공비 21만6천원(3.3㎡당 1만2천원, 독자부담)
총 1백35만원(총 59.4㎡ 시공)
Z:IN에서 데코타일 하우스를 시공해드립니다
응모자격 33∼99㎡ 면적의 단독주택이나 아파트에 살고 있는 독자(전셋집일 경우에도 응모 가능)
응모요령 거실과 주방의 전경 사진 3∼4장, 주소, 전화번호, 사연을 자세히 적어 편지나 메일로 보내주세요.
시공기준 거실과 주방의 바닥부분(59.4㎡)을 무료로 시공해드리며, 10가지 디자인 중 선택.
독자부담 시공비(3.3㎡당 1만6천원 상당)와 걸레받이(선택사항)는 당첨자가 부담하며, 서울 이외의 지역은 자재운임비가 추가됩니다.
보낼 곳 120-715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3가 139번지 동아일보사 ‘여성동아’ Z:IN 데코타일하우스 무료시공 담당자 앞(보내주신 편지와 사진은 돌려드리지 않습니다) / jehan0723@naver.com
당첨자 발표 선정된 독자에게는 개별적으로 연락드립니다.


여성동아 2008년 5월 533호
Living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