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Celeb Art & Culture

생활디자인IV : 올 라이트 all light! - all right?

아름답고 환상적인 빛을 만들어주는 조명 구경해요~

글·김동희 기자 || ■ 자료제공·한가람디자인미술관

입력 2007.11.13 11:13:00

생활디자인IV : 올 라이트 all light! - all right?

헥터 세라뇨, waterproof lamp 물에서 사용하기 위해 만든 램프. 물속에 집어던지면 환상적인 빛을 발하며 수면 위로 떠오른다.(좌) 리하르트 자퍼, Tizio 독일 뮌헨에서 출생한 디자이너. 벤츠·피아트·IBM·피넬리 등에서 디자인 고문을 맡았다. 심플한 선의 스탠드 티지오(Tizio)로 이탈리아 인더스트리얼 디자인계의 최고 권위인 ‘황금 콤파스상’을 탔다. 티지오는 공간을 많이 차지하지 않고 원터치로 조작할 수 있어 인기를 모았다.(우)


생활디자인IV : 올 라이트 all light! - all right?

이지선 & 백유정, Affection 사람과 사람 사이에 필요한 적절한 거리와 관심을 표현한 조명. 관객이 꽃 조명으로부터 멀리 떨어져 있을 땐 희미한 불빛과 단순한 음향을 내다가 관객이 꽃에 가까워지면 밝아지고 경쾌한 소리를 낸다. 손으로 꽃의 안쪽을 만지게 되면 불빛을 번쩍이며 높고 불쾌한 소리를 낸다.(좌) 비코 마지스트레티, Eclisse, teti 이탈리아 디자인의 대표적 인물. 동글동글한 모양이 친근감을 주는 스탠드 에클리세(Eclisse)를 선보였다. 이 조명으로 67년 ‘황금 콤파스상’을 수상했다.(우)


일상 소재인 조명을 새롭고 다양한 시각으로 바라본 생활디자인전이 예술의 전당 한가람디자인미술관에서 열린다. 생활디자인전의 테마는 ‘올 라이트 all light! - all right?’로 빛이 공간에 만들어내는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디자이너들의 조명을 소개한다.

빛을 테마로 한 재기발랄한 작품 선보여
이번 전시에선 실내에서 전시되는 작품 외에도 미술관 앞 광장에서 야경을 즐길 수 있는 설치작품도 마련된다. 단순히 실내 공간의 어둠을 밝히는 용도에서 벗어나 건축물의 일부로 또는 환경과 잘 어우러지도록 디자인된 색다른 조명을 만나볼 수 있다.

세계 유명 조명 디자이너들의 작품 볼 수 있어
베르너 팬톤, 이사무 노구치, 조 콜롬보, 폴 헤닝슨, 프랭크 게리, 리하르트 자퍼, 비코 마지스트레티 등 세계 유명 조명 디자이너들의 작품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다는 게 이번 전시의 가장 큰 매력. 공간과 쓰임새에 따라 다양하게 제작된 독특하고 아름다운 조명작품들을 볼 수 있다.

전시기간 11월2~28일 오전 11시~오후 7시, 휴관일 없음 장소 예술의 전당 한가람디자인미술관 제 1·2·3 전시장 입장료 어른 5천원, 초·중·고생 3천원, 취학 전 어린이 무료 문의 02-580-1489 www.design museum.kr

여성동아 2007년 11월 527호
Celeb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