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Celeb 2세 연예인이 뜬다

KBS 아침드라마 <인생화보> 주인공으로 활약중인 송일국

■ 기획·이지은 기자(smiley@donga.com) ■ 글·조희숙 ■ 사진·박해윤 기자, 동아일보 사진DB파트

입력 2002.11.15 09:47:00

“어머니는 저의 영원한 자랑이지만 이젠 그 그늘에서 벗어나고 싶어요”
탤런트 송일국. 최근 KBS 아침드라마 <인생화보>에서 매력적인 악역 ‘형식’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그는 바로 중견 탤런트 김을동의 아들이다. 어머니의 후광을 입기 싫어 탤런트 공채 시험도 어머니 몰래 치렀고 본명 대신 ‘장준하’라는 예명을 사용했다는 그지만 이젠 ‘누구의 아들’이 아닌 자신의 이름 석자를 알리기 시작했다.
“가장 존경하는 선배 연기자는 바로 어머니”라고 당당히 말하는 그의 연기 인생 & 연예인 2세로서의 애환.


여성동아 2002년 11월 467호
Celeb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