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Living Interior open house

드라마 ‘불량주부’ 이영유의 클래식룸

아이를 위한 색깔 있는 공간 꾸미기 ①

기획·한여진 기자 / 사진·문형일 기자 || ■ 가구협찬·안데르센(02-481-5833 www.andersenkids.com)

입력 2007.10.11 16:01:00

드라마 ‘불량주부’에서 깜찍한 연기로 사랑받은 아역 스타 이영유의 새로 단장한 방 공개! 월넛 컬러 가구를 이용해 클래식하고 아늑하게 꾸몄다.
드라마 ‘불량주부’ 이영유의 클래식룸

월넛 컬러 가구로 클래식하게 꾸민 방 나뭇결이 살아 있는 월넛 컬러 가구로 클래식하게 꾸몄다. 책 읽기를 좋아하는 영유의 넘쳐나는 책을 정리하기 위해 책장 3개를 조르르 두고, 침대와 다른 가구도 같은 컬러로 꾸며 분위기를 맞췄다. 책장, 책상, 침대 모두 안데르센 제품.


2005년 SBS 드라마 ‘불량주부’에서 손창민과 신애라의 딸로 “빠샤”를 외치며 깜찍한 연기를 선보였던 아역 배우 이영유(10). 그후 MBC 어린이프로그램 ‘뽀뽀뽀’를 진행하며, 영화 ‘허브’에 출연하는 등 활발하게 활동 중인 영유를 새로 꾸민 집에서 만났다.
“안녕하세요”라고 인사하며 쑥스러워하는 영유는 어느덧 초등학교 3학교이 됐다고 한다. 드라마에서 “빠샤, 빠샤”를 목청 높여 외치며 ‘응가송’를 부르던 당돌한 꼬마는 키가 한뼘은 더 컸고 볼살이 쏙 빠져 한층 성숙해 보였다. 요즘 텔레비전에서 보기 힘들다고 하니 학교 다니면서 함께 어려운 사람들을 위해 봉사활동을 다니고 있다고 한다.
서신애·정다빈 등 드라마와 CF, 영화 속에서 낯익은 15명의 아역 스타들이 엄마들과 함께 지난 3월 에이프런-프렌즈라는 모임을 만들어 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것. “제가 좋아하는 가수 비, 신애라 엄마, 차인표 아저씨 등이 주신 물건으로 바자회도 열고, 보육원에 가서 아기들을 돌봐주기도 해요”라고 영유가 자랑스럽게 말한다. 영유의 어머니 한지연씨(34)의 주도로 만들어진 이 모임은 인터넷 사이트 다음에 카페를 개설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바자회나 공연을 열어 모인 수익금과 인터넷 카페 회원들이 모은 기부금은 불우한 아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다. “아이들이 어렸을 때부터 연기 활동을 시작해 주위에서 ‘예쁘다, 잘한다’라는 말만 듣다보니 자기만 아는 아이로 자라지 않을까 걱정이 됐어요. 그러던 중 촬영장을 오가다 만난 다른 아역 탤런트 엄마들과 의기투합해 봉사 모임을 만들게 됐죠. 아이들이 봉사활동을 하며 따뜻한 마음을 가졌으면 하는 바람에서요.” 한씨는 봉사활동을 시작한 후 아이가 더욱 의젓해졌다며 흐뭇한 미소를 짓는다.
영유는 “봉사활동 중 보육원에서 아기들을 돌봐주는 것이 가장 즐거워요. 이 다음에 엄마만큼 커서도 계속 어려운 사람들을 위해 봉사하고 싶어요”라며 포부를 밝힌다. 요즘 봉사활동 가는 날만 손꼽아 기다린다는 영유에게 더 기쁜 일이 생겼다. 얼마 전 방을 새롭게 단장한 것. 엄마는 ‘하루가 다르게 자라는 아이에게 제대로 된 방을 만들어줘야겠다’는 생각에 큰마음 먹고 방을 꾸미기 시작했다고 한다. 아직 알록달록하고 예쁜 것만 찾는 나이라 컬러풀하게 꾸며줄까도 생각했지만, 두고두고 오랫동안 사용하는 것이 좋을 것 같아 톤다운된 월럿 컬러의 가구로 클래식하게 꾸몄다. 처음에는 핑크 컬러로 공주방처럼 꾸며달라던 영유도 완성된 방을 보고 마음에 들었던지 요즘은 하루가 멀다 하고 친구들을 집으로 데려온다고.

드라마 ‘불량주부’ 이영유의 클래식룸

드라마 ‘불량주부’ 이영유의 클래식룸

1 침대 옆 공간 잠자기 전 꼭 책을 읽는 영유를 위해 침대 옆 협탁 위에 스탠드를 두고 인형, 액자, 보물상자 등으로 아이자기하게 꾸몄다.
2 포근한 분위기를 더하는 패브릭 소품 러그, 쿠션, 베개, 인형 등 패브릭 소품을 곳곳에 두어 포근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톤다운된 바이올렛과 핑크 컬러는 월넛 컬러 가구와 잘 어울리고 화사한 분위기도 더해준다.
3 영유의 사진으로 만든 블라인드 ‘불량주부’에 출연할 당시 영유의 팬이 만들어준 블라인드를 주방 한쪽에 걸어 갤러리처럼 꾸민 것이 눈에 띈다. 영유는 여기서 대본 연습을 하거나 엄마와 이야기할 때가 가장 행복하다고.
4 바이올렛 컬러로 고급스럽게 꾸민 침대 자잘한 플라워 패턴의 침구로 밝은 분위기를 더한 침대.

여성동아 2007년 10월 526호
Living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