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Celeb 연극 저널

두근두근 외

담당·김수정 기자

입력 2007.05.30 15:27:00

두근두근 외

두근두근
‘혼자놀기의 달인’인 한 남자가 어느 날 사랑에 빠지면서 일어나는 일을 만화처럼 표현한 뮤지컬. 배우들의 움직임에 따라 울렁울렁·콩닥콩닥·쿵쿵과 같은 의성어, 의태어가 대사로 표현된다. 남자가 젓가락 장단에 맞춰 추임새를 넣는 ‘맨입 사운드’로 구애하자 여자가 점차 마음의 문을 연다는 이야기다. ~7월1일/샘터파랑새극장/문의 02-744-7304

착한 사람, 조양규
1970년부터 2000년까지 신문에 실렸던 실종기사 중 일부에 한창훈의 소설 ‘홍합’ 등을 뒤섞어, 재구성한 연극. 실화에 문학적 상상력을 곁들인 실험적인 작품이다. 이야기는 주인공 조양규가 왼손에 수화기를 든 채 죽은지 8개월 만에 발견되면서 시작된다. 주민등록상에는 그가 40년 전에 죽은 것으로 기록돼 있고 그의 존재를 아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5월30일~6월10일/연극실험실 혜화동 1번지/문의 02-744-7304

한여름 밤의 꿈
셰익스피어의 희곡 ‘한여름 밤의 꿈’이 한국적 정서를 담은 뮤지컬로 각색돼 관객을 찾는다. 엇갈린 네 남녀의 사랑을 해결하기 위해 도깨비가 묘책을 내지만 일은 더 꼬여만 가고, 그믐밤 도깨비의 결정적 실수로 한바탕 소동이 벌어진다. 6월15일~7월8일/아르코예술극장/문의 02-3673-5588

2006 이쁜 가족 선발대회
청년실업자 지훈은 상금을 타기 위해 백수생활을 하는 친구 민혁과 동성 커플로 위장, 게이 커플만을 대상으로 하는 ‘이쁜 가족 선발대회’에 참가한다. 우여곡절 끝에 최종심사에 오른 그들은 마지막 관문인 다른 게이 커플들과 합숙에 들어간다. 장난처럼 대회에 참여했던 지훈과 민혁은 차츰 다른 차원의 사랑도 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 ~6월10일/대학로 단막극장/문의 016-9360-1407

바다와 양산
일본의 어느 작은 마을에 시한부 인생을 선고받은 아내 정숙과 남편 준모가 살고 있다. 마을에 태풍이 한차례 지나간 뒤, 둘은 바다 여행을 계획하지만 차 시간을 놓쳐 결국 바다에 가지 못한다. 정숙이 죽은 뒤 홀로 남은 준모는 생전에 정숙에게 말하듯 대화를 하면서 아침상을 차린다. 중년 부부의 사랑을 그린 이 연극은 2004년 동아연극상을 수상했다. 5월29일~6월24일/설치극장 정미소/문의 02-744-0300



PICNIC
한시도 긴장을 멈출 수 없는 소풍, 즉 ‘탈옥’을 감행한 죄수들의 이야기. 저마다 억울하게 붙잡혀 왔다며 사연을 토로하던 죄수들은 간수를 피해 땅굴을 파고, 결국 성당에 들어가 숨는다. 얼마 전 영국에서 초연돼 대박을 터뜨린 이 공연은 비보이의 현란한 댄스를 곁들인 무언의 뮤지컬이다. 5월26일~7월22일/충무아트홀 소극장 블랙/문의 02-747-0366

머쉬멜로우
서로를 비난하면서 늘 싸우는 안춘자·이정도 부부. 둘은 화가 난 채로 집을 나가고 그 사이 도둑이 든다. 집으로 돌아온 이정도는 도둑에게 신세한탄을 하고, 후에 집에 돌아온 안춘자와 다시 싸운다. 결국 두 사람은 도둑의 꾸짖음에 화해를 한다. 부부관계를 지구 세 바퀴 돌아도 살이 안 빠진다는 걸 알면서도 먹게 되는 마시멜로에 빗대 표현한다. ~6월30일/대학로 키득키득아트홀/문의 02-3673-1590

물고기의 축제
뿔뿔이 흩어져 살던 가족이 막내의 갑작스러운 죽음으로 12년 만에 모이지만 장례절차에 대한 의견이 달라 다시 다툰다. 그러던 중 막내의 일기장이 발견되고, 가족을 한자리에 모으기 위해 막내가 자살했다는 사실이 밝혀진다. 5월24일~6월17일/아룽구지 소극장/문의 02-744-7304
Hot Stage
20년 동안 1백만 명을 웃기고 울린 연극 ‘바쁘다 바뻐’

두근두근 외
‘바쁘다 바뻐’가 지난해에 이어 다시 무대에 오른다. 넝마주이 아들 용식과 껌팔이를 하는 막내는 판자촌에 살면서도 ‘정신력’만 강조하는 아버지와 다투고, 결국 막내딸 점순이는 연기자가 되기 위해 가출한다. 자식들과 대립하면서도 억척같이 돈을 모은 아버지가 친구 박씨에게 사기당해 좌절하는 순간, 큰딸 하순이 아기를 출산한다. 이 작품은 빈민층의 열악한 삶을 재조명하는 동시에 가족간의 정을 되새기게 한다는 평을 받으며 87년 초연 이래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다. ~7월29일/서울 강남 씽크아트홀/문의 02-6282-5777


여성동아 2007년 6월 522호
Celeb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