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Fashion #2018 #fashion_preview

STYLE 8

올바른 쇼핑을 위한 2018 트렌드 예언

editor Bae Bo Young

입력 2017.10.11 15:20:11

다시 돌아올 봄과 여름, 패션 트렌드 비밀을 풀어줄 여덟 가지 스타일 코드. 찬 공기를 막아줄 옷을 찾는 계절이다. 이 말은 곧 리조트 컬렉션 판매가 시작된다는 신호다. 2018 리조트 컬렉션을 통해 내년 트렌드를 미리 예상해본다. 따뜻한 남국의 휴양지로 떠나는 상상과 함께.

01 현대 여신

신화나 고대 그림에서나 볼 법한 여신 스타일. 다른 점은 가벼워졌다는 것. 디지털 세대를 살아가는 여신이라고 해야 할까. 우아한 드레스 형태를 갖추고 있지만, 위트 있고 간결하다.



02 관능적 스포츠

땀 흘리지 않아도 관능적이다. 드레시한 룩에 기능성 소재가 쓰이거나, 스포츠 의상에 하이힐을 매치하는 식으로. 활동성과 관능이 나란히 공존한다는 점에서 ‘그뤠잇’을 외친다.



03 체크로 짝맞춤

특히 이번 리조트 컬렉션에서는 슈트를 비롯해 상하의 컬러와 패턴을 통일하는 스타일링이 많다. 그중에서도 체크와 체크의 ‘짝맞춤’이 가장 신선하다.





04 화려한 화이트

깨끗하고 순수한 화이트 컬러에 대한 인식을 뒤집었다. 화이트 컬러 옷을 캔버스 삼아 자유자재로 변형을 시도한 것. 겹겹의 레이어드부터 주름까지 다양한 디테일을 찾을 수 있다.



05 과감한 트렌치코트

많은 디자이너들이 비슷비슷한 형태와 컬러의 트렌치코트가 지루하다고 생각했는지, 일제히 개성을 챙기기 바빴다. 과감한 절개가 돋보이는 발렌티노와 니나리치, 유아틱한 그림을 그려 넣은 모스키노까지 상상 이상이다. 



06 이상한 나라의 줄무늬

스트라이프보다 줄무늬라는 단어가 더 어울린다. 줄무늬의 컬러와 순서만 바뀌었을 뿐인데 마치 춤이라도 추는 것처럼 리드미컬해 보인다. 줄무늬의 재발견이다.



07 멋진 옷 이상한 옷 찢어진 옷

카우걸 부츠, 반다나, 프린지, 깃털 장식으로 미국 서부영화 같은 스타일을 만들어냈다. 2018년 개봉작답게 모스키노, 아크네, 구찌 등 전에 보지 못한 새로운 웨스턴 패션을 확인할 수 있다.



08 테크노 그린

젊은 뮤지션들과 하우스 브랜드의 광고 캠페인을 보면, 내년엔 힙합이 가고 테크노가 찾아올 조짐이 느껴진다. 테크노와 잘 어울리는 눈부신 네온 컬러가 대표적이다.

director An Mi Eun designer Choi Jeong Mi 사진 REX




여성동아 2017년 10월 646호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