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LifeStyle #history #variety #television

오! 쾌남의 예능 한국사를 입다

editor 정희순

작성일 | 2017.05.04

이번에는 똑똑한 예능이다. 4월 1일 첫 방송을 시작한 채널A <사심충만 오! 쾌남>의 다섯 남자 김성주, 안정환, 조세호, 한상진, 셔누와 수원 화성 여행을 함께 떠났다.
오! 쾌남의 예능  한국사를 입다
얼마 전까지 몇몇 인기 예능 프로그램에서 특집으로 방영돼 화제를 모았던 ‘역사’라는 소재가 이제 예능 프로그램 전면에 등장했다. 채널A에서 지난 4월 1일 방영을 시작한 <사심충만 오! 쾌남>(이하 <오쾌남>)이다. <오쾌남>은 학창시절 역사를 배웠지만 지금은 다 잊어버린 ‘아재’들과 연예계 활동으로 바빠 역사 수업을 제대로 듣지 못한 아이돌들이 모여 역사의 숨결이 깃든 곳을 함께 여행하며 공부하는 리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MC계의 환상의 짝꿍 김성주·안정환 콤비와 예능계 블루칩 조세호, 수많은 사극에 출연했던 배우 한상진, 인기 보이 그룹 몬스타 엑스의 셔누가 다섯 명의 ‘쾌남’으로 출연한다. 매회 걸 그룹 멤버 두 명이 쾌걸로 등장해 이들과 함께하는 것도 특징이다. 이들에게 매회 역사를 가르치는 선생님으로는 한국사 스타 강사 이다지가 함께한다. 예능 프로그램을 보며 재미있게 역사 공부를 할 수 있는 ‘착한 예능’인 셈이다. 

3월 29일 진행된 <오쾌남> 4회 촬영 현장. 이날 ‘쾌남’들과 함께 역사 여행을 떠날 ‘쾌걸’로는 걸 그룹 헬로비너스의 나라와 여름이 함께했다. 이른 아침부터 조선 시대 정조 임금과 관련된 역사를 공부한 이들은 그의 손길이 깃든 수원 화성에서 오후 촬영을 진행했다. 화성은 정조가 그의 아버지의 묘를 수원으로 옮기면서 축조한 성으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도 등재된 곳이다.

이곳에서 정조가 백성들을 위해 연회를 베풀었다는 설명을 들은 <오쾌남> 멤버들은 화성 행궁의 정문인 신풍루 앞에서 화려한 댄스 타임으로 본격적인 행궁 나들이의 시작을 알렸다. 이후 화성 행궁 안에 있는 봉수당, 낙담헌, 득중정 등을 돌며 그간 모르고 지나쳤던 역사적 공간들의 의미를 되짚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오쾌남>의 연출을 맡은 박세진 PD는 “여행과 이야기를 통해 시청자들이 역사를 편하게 익히길 바란다. <오쾌남>이 찾은 루트를 보면서 ‘나도 주말에 가족과 한번 다녀와볼까’라고 생각하는 사람이 많아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오! 쾌남의 예능  한국사를 입다
사진 홍태식 디자인 박경옥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랜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