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동아 로고

Celeb Well-being interior

아이와 함께 만드는 웰빙 토피어리

공기 정화에 인테리어 효과까지~

기획·이지은 기자 / 진행·김준 / 사진·김연정‘프리랜서’|| ■ 도움말 및 작품제작·박명숙(한국토피어리협회 강서지원 02-2069-1255) ■ 의상협찬·밤비 ■ 모델·김승효

입력 2005.08.11 15:58:00

식물을 돌고래, 강아지, 말 등 앙증맞은 모양으로 다듬어 만드는 토피어리. 인테리어 소품 역할뿐 아니라 실내 습도를 조절하고 공기를 맑게 해주는 효과도 있다. 아이와 함께 만들면 더 재미있는 웰빙 토피어리를 배워보자.
토피어리란?
아이와 함께 만드는 웰빙 토피어리


토피어리는 원래 식물을 입체적인 형태로 다듬는 것을 의미하지만 요즘은 이끼 등으로 만든 작은 식물인형을 부르는 말로 쓰인다.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실내용 토피어리는 철사로 원하는 모양의 뼈대를 만든 다음 이끼를 붙이고 여러가지 식물을 심으면 완성된다. 뼈대를 만드는 오령만 알면 누구나 쉽게 만들 수 있기 때문에 아이와 함께 만들어보면 좋다. 기본 재료는 이끼를 쪄서 말린 수태로 물에 불려서 사용하므로 실내습도 조절에 효과가 있다. 여기에 관엽식물을 심으면 공기정화 효과도 더해진다. 토피어리는 백화점 문화센터나 여성인력관리센터 등에서 배울 수 있으며 한국토피어리협회(www.kotoa.or.kr) 홈페이지에서 강습 정보를 얻을 수 있다.한국토피어리협회 0303-3021-2382럽토피어리협회 02-529-3827

햇빛 비치는 따스한 곳이 좋아

토피어리는 하루 2시간 정도 햇빛이 드는 곳에 두는것이 좋다. 관엽식물을 심었을 경우 여름에는 2~3일에 1회, 겨울에는 5~6일에 1회정도 식물의 뿌리가 젖을 만큼 물을 준다. 실내가 건조하다고 느껴질 때는 분무기로 물을 뿌려주고 2개월에 1회전도 액체 비료를 주면 더욱 튼튼하게 기를 수 있다. 식물이 많이 자란 경우에는 U자 판을 꽂아서 모양을 잡아주거나 가위로 잘라 다듬어 준다.
아이와 함께 만드는 웰빙 토피어리

돌고래 토피어리 만들기

① 공예용 와이어를 이용해 돌고래 모양을 뼈대를 만든다.
② 굵은 와이어를 가는 와이어로 묶어 고정한다.
③ 식물 심을 곳을 제외하고 와이어 전체에 철망을 덮어 씌운다.
④ 수태를 뼈대에 낚싯줄로 감아 붙인다.
⑤ 미니 야자를 화분에서 꺼내 흙과 함께 토피어리 안에 심는다.
아이와 함께 만드는 웰빙 토피어리


여성동아 2005년 8월 500호
Celeb 목록보기 좋아요

Print Edition

How to be a woman

생각하는 여자가 읽는 매거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이번호목차이번 호 구입하기

독자알림

더보기

Follow up on SNS

여성동아 에디터가 핫뉴스, 최신 트렌드와 이벤트를
실시간으로 전해 드립니다.

  • 여성동아 페이스북
  • 여성동아 인스타그램
  • 여성동아 유튜브
  • 여성동아 네이버포스트
  • 여성동아 네이버TV